> 책읽고 글쓰기 > 초등섹션
아마존의 환경을 보호하기 위해 할 수 있는 일[리딩엠 필독서] 이미애 <아마존의 눈물>
리딩엠매거진  |  webmaster@readingm.com
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
승인 2018.08.28  15:15:14
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
   
▲ 이미애 / 밝은미래

아마조니 족은 숲에서 자연스럽게 살았다. 아마조니 족은 장신구를 얼굴에 하고 다닌다. 옷을 입긴 입었는데 축제를 할 때 밖에 안 입었다. 하얀 얼굴 사람들이 가져온 감기에 옮게 되었다. 그래서 아마니 족이 많이 죽었다. 아마조니 족 사람은 거울이 없었다. 아마조니 족은 하얀 얼굴들의 총을 신기해했다. 또 금광맥을 찾으려고 강에 수은을 사용해 강을 오염시켰는데 사금을 채집하기 위해 그랬던 것이다. 사람들이 예전처럼 행동하지 않고 편리한 물건을 사용했다. 그래서 이젠 문명을 사용하지 않게 되어버렸다. 그냥 편리한 물건 안 쓰게 된 것이다. 사람들이 이제부터 편리한 물건을 사용하지 않고 문명을 사용하면 좋겠다.

아마존의 환경을 보호하려면 일단 쓰레기를 아무데나 버리지 말고 분리수거를 해야 한다. 위험한 행동이나 장난을 하지 말고 생물들을 죽이면 안 된다. 그리고 나무를 많이 심고 동물을 많이 기르고 보내면 똥이 거름이 되고 식물이나 나무가 많으면 공기가 맑아져서 사람들이 숨을 쉬기 쉽다. 또 남을 돕고 살면 좋다. 자기 혼자 그냥 남고 사람이 죽으면 외톨이가 된다. 그러면 무서울 것이다.

아마존은 지구의 허파로 나무가 많아서 좋은, 깨끗한 공기를 많이 만들어준다. 아마존은 브라질의 열대우림이다. 그리고 환경을 보호해야 한다. 안 그러면 자신도 잘 살수 없고 남도 잘 살수가 없다.

윤정민(대치초3)

리딩엠매거진의 다른기사 보기  
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
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
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(0)
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!   
확인
-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. (현재 0 byte / 최대 400byte)
-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. [운영원칙]
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(0)
최근인기기사
(주)리딩엠 / 대표이사 : 황종일
책읽기와 글쓰기 교육센터 리딩엠 : 서울시 양천구 목동서로 349 센트럴프라자 609~610호
TEL : 02-2646-8828 / FAX : 02-2646-8825 / 사업자 등록번호 : 105-87-39631
Copyright © http://magazine.readingm.com All rights reserved.  
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/ 청소년보호책임자: 편집팀
리딩엠 | 리딩엠RAMS | 리딩엠 독서포럼 | 리딩엠 페이스북